[구글 활용법 07] 구글은 클라우드 기반의 서비스이다.

스마트폰시간활용백서

하루를 27시간으로 만드는 시간 관리의 기술

1. 도  서  명 :  순식간에 한 달이 사라지는 당신을 위한 스마트폰 시간 활용 백서
2. 저        자 :  이동현
3. 출        간 : 2019년 03월 20일
4. 출  판  사 :  정보문화사
5. 도서구매 : 예스24(Yes24 .com)
6. 도서가격 : 15,000원(예스24구매 13,500원)

[구글 활용법 07] 구글은 클라우드 기반의 서비스이다.



그림입니다.<br />
원본 그림의 이름: CLP0000174c0001.bmp<br />
원본 그림의 크기: 가로 658pixel, 세로 174pixel



구글은 클라우드 기반의 웹서비스1)이다. 메일, 캘린더, 구글 드라이브, 구글 행아웃, 유튜브등 모두가 클라우드 기반의 웹서비스이면서 완벽하게 스마트폰과 동기화가 이루어지기 때문에  스마트기기를 통해 모든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. 


개인 사용자에서부터 직장인, 교사들에게 이르기까지 구글 클라우드를 사용하면 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. 더 이상 불필요한 메모리카드나 외장 하드를 들고 다니지 않아도 된다.


구글 서비스를 활용하면 자신이 가지고 있는 스마트폰으로도 얼마든지 송수신된 워드문서, 엑셀문서, 파워포인트문서, 아래한글 문서 등을 손쉽게 확인하거나 편집할 수 있게 되었다. 특히 자료들을 한 곳에 모여서 관리할 수 있어 업무적 효율성이 증가되었으며 모든 자료를 한곳에 모아 두었기에 언제 어디서나 접근 권한만 있다면 열어서 확인하거나 수정할 수 있게 된 것이다.


그렇다 보니 과거에 사용한 저장 매체인 외장형 하드 디스크나 USB메모리 카드를 더 이상 들고 다니지 않아도 된다.  물론 인터넷이 되지 않는 곳도 있을 수 있겠지만 한국사회에서 그런 곳을 찾기란 쉽지 않을 뿐 더러 있다고 치더라도 스마트폰의 핫스팟 기능이나 무료 핫스팟을 찾아주는 앱을 이용하면 쉽게 무료 핫스팟 지역을 찾아 구글 클라우드에 저장된 문서나 파일들을 손쉽게 다운로드 받거나 공유할 수 있게 되었다. 


클라우드 환경은 스마트폰과 태블릿PC을 통해 모바일 오피스환경에 쉽게 접속하여 문서를 저장하거나 편집할 수 있기 때문에 컴퓨터나 노트북을 켜지 않아도 작업을 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 졌기 때문에 이제 더 이상 무거운 노트북 가방을 들고 이 곳 저 곳으로 다니지 않아도 된다.


구글 클라우드는 작업 중에 이동하거나 다른 장소에 가더라도 인터넷만 되는 곳이라면 이전에 작업한 부분 부터 다시 작업을 할 수 있다.  특히 안드로이드기반의 단말기, 애플기반의 단말기, 윈도우기반의 단말기, 리눅스기반의 단말기 등 다양한 기종의 단말기에서 해당 문서를 열고 편집할 수 있게 된 것이다.


구글 클라우드을 사용하면 데이터 관리가 더욱 용의해졌다.  컴퓨터에서 문서를 만든 후 저장하면 자동으로 온라인으로 동기화 되기 때문이다. 별도로 백업을 하지 않아도 되고 데이터 손실에 대한 우려가 적으면서 이로 인해 시간을 절감할 수 있게 되었다.


이외에도 손쉽게 문서파일을 공유할 수 있어 협업이 가능해 졌다.  과거 메일에 고용량 파일을 보내면 일정기간이 지나면 해당 파일을 다운로드 받을 수 없는 것과 달리 구글 드라이브에 저장해 둔 후 지메일에서 해당 파일을 링크하면 수신자들은 클릭만으로 해당 파일을 다운로드 받거나 확인할 수 있게 된 것이다.  


1) 구글 서비스들은 IT에 대한 전문지식이 없어도 인터넷만 연결되어 있으면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다양한 스마트기기를 통해 접속하고 동기화하면서 문서를 작업하고 관리할  수 있도록 해 주는 서비스이다.

이동현 원장

구글오프라인 사용자 모임 대표, (사)교회정보기술연구원 원장, (사)한국교회 언론회 정보통신 전문위원, (사)한국교회연합회 SNS위원장, [저서] 구글완전정복1(이론편), 구글완전정복2(실전편), 구글완전정복3(교사편), 트위터와 페이북의 선교적활용, 스마트전도법