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메일 개인캘린더을 업무용 캘린더처럼 사용하기

[구글오프라인모임] IT로 평생직업을 준비하라

1. 주제 : IT로 평생직업을 준비하라

2. 일시 : 2017년 8월 10일 저녁 7시30분

3. 장소 : 교회정보기술연구원(서울 묵2동, 7호선 먹골역)

4. 대상 : 1인기업, 스타트업 기업, 창업을 준비하는 개인, 창직을 준비하는 개인

5. 신청 : http://googler.pe.kr/wordpress/index.php/archives/20070

 

지메일 개인캘린더을 업무용 캘린더처럼 사용하기
(
본 포스트는 지메일 개인사용자들의 요청으로 작성하였음)

 

    지메일에서는 개인사용자가 만든 개인캘린더와 업무용으로 만든 업무용 캘린더을 구분하여 사용할 수 있다. 개인캘린더는 자신만의 캘린더로 가족, 자기개발, 신앙생활등을 위한 캘린더이며, 업무용 캘린더는 회사전체 스케줄, 부서별, 업무별 캘린더로 구성하여 사용할 수 있다.

    구글앱스을 사용하지 않고 개인이 만든 캘린더로 업무용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지메일캘린더와 홈페이지에서도 동시에 사용할 수 있도록 제작할 수 있다. 지메일캘린더와 구글앱스 캘린더와의 차이는 거의없지만 효과적인 업무진행을 위해 구글앱스을 통해 캘린더의 사용을 권장한다. 구글앱스의 경우에는 추후에 작업할 문서도구와 함께 사용하게 될때 보안에 많은 도움을 받을 수 있으므로 기업에서는 개인메일을 통한 협업보다는 구글앱스을 통한 처리방식을 택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.

 

1. 개인사용자가 만든 캘린더을 통해 기업내에 있는 사용자와 일정을 공유할 수 있다. 

    개인사용자는 캘린더만들기을 통해 일정을 만들수 있으며 만든 일정을 관련된 사람들과 공유가 가능하다.

 

   

 

2.  개인일정과 업무용 일정을 활성화 비활성화을 통해 쉽게 관리할 수 있다. 

    일정을 공유한 사람의 입장에서(구글앱스, 지메일사용자) 보면 내 캘린더 아래에 있는 다른 캘린더에 보면 일정을 공유한 사람의 캘린더을 확인할 수 있으며 일정을 공유받은 사람은 자신의 캘린더와 공유받은 사람의 캘린더을 동시에 볼 수 있다.  사용자가 자신만의 캘린더을 보거나 업무용 캘린더을 활성화 및 비활성화을 통해 효과적으로 일정을 관리할 수 있다.  

 

 

3.  캘린더설정시 세부사항과 공유범위를 설정한다.

    지메일 캘린더사용자는 자신이 만든 캘린더을 업무용으로 만들기 위해서는 캘린더 만들기 통해 제작할 수 있으며,  제작시 세부사항과 공유범위을 설정하면 된다.    캘린더 세부일정 – 캘린더이름과 설명, 위치등을 기록하고 저장한다.

 

 

4. 갤린더 공유시 사용자을 지정하면 되는데 지정된 사람만 일정을 공유할 수 있다. 

    타메일을 사용할 경우 지메일로 로그인하라는 메세지가 나온다.   그러므로 지메일 및 구글앱스 사용자들을 추가하는것이 좋다.

 

 

* 지메일 개인캘린더을 업무용 캘린더로 사용할 수 있다. 그러나 기업용으로 사용할 경우라면 기업도메인을 통해 구글앱스을 신청하여 사용해는 것이 좋다. 당장은 개인캘린더을 업무으로 사용할 수 있지만 추후 직원이 퇴사하거나 문제가 발생할 경우가 있으므로 구글앱스을 통해 사용하는 것이 기업적인 입장에서 좋다.

* 구글앱스을 사용할 경우 구글사이트도구 10기가, 구글앱스용 메일 7.5기가*10명(75기가), 구글블로그, 구글문서도구(10기가)등 업무용을 사용할 경우 100기가정도의 클라우드 공간이 생성되므로 지속적인 업무향상을 위해 구글앱스을 사용하는 것을 권장한다.

 

 

이동현 원장

구글오프라인 사용자 모임 대표, (사)교회정보기술연구원 원장, (사)한국교회 언론회 정보통신 전문위원, (사)한국교회연합회 SNS위원장, [저서] 구글완전정복1(이론편), 구글완전정복2(실전편), 구글완전정복3(교사편), 트위터와 페이북의 선교적활용, 스마트전도법